리퍼비쉬 맥북 프로 구입기

2010.05.30 19:37

리퍼비쉬 맥북 프로를 구입했습니다. 리퍼비쉬 제품이란 판매 되었다가 소비자 불만족이라던지 제품 하자로 반품된걸 손봐서 다시 파는 제품입니다. 대신 가격이 좀 저력하게 나오죠. 제가 구입한건 위에 보이는 제품입니다. 작년 모델인것 같은데 저는 맥북 라인업은 잘 모르겠네요 ^^; 원래 150만원 정도하는 제품인데 119만원에 구입했습니다. 

리퍼로 구입한 이유는 중고 가격과 일단 별반 차이가 없었고, 1년 제품 보증이 되기 때문입니다. 또 혹시 제품에 문제가 있을 경우에도 환불 받을 수 있으니 훨신 안전하죠. 주문하고 이틀뒤에 바로 받았습니다. 배송은 참 빠르네요.


리퍼 맥북프로 개봉기


박스는 정말 심플합니다. 정면에는 배송지 주고하나 붙어 있고 좌우로 택배회사에서 붙인 바코드 여러개 붙어 있습니다. 크기는 피자 라지 두판 포개 놓은거 만합니다.



박스를 개봉하면 이렇게 죄우 양쪽 스펀지 위에 맥북이 올려져 있고 그위에 박스가 올라가 있습니다. 생각보다 정말 심플하더군요. 그래도 스티로폼 꽉꽉 차있고 비닐은 씌워져 있는지 알았는데, 가운데가 뚝 부러질 느낌이었습니다. 쓰래기는 별로 안생겨서 좋네요.



작은 박스를 열어 봤는데 왼쪽에 설명서+CD가 들어 있고 오른쪽에 케이블이 들어 있었습니다. 역시나 매우 심플... 리퍼라서 그런지 몰라도 뭔가 없어 보이네요. ㅠㅠ



두둥! 맥북 프로가 모습을 나타 내었습니다. 투명한 보호 필을이 붙어져 있는데 약간 더러운? 느낌이었습니다. 왠지 먼지가 많은듯한 느낌 말이죠. ^^ 13.3인치라 들고 다니기에 부담없는 크기인데 무게는 약간 묵직 하네요.



전체가 이렇게 투명한 보호 필름으로 둘러 쌓여 있습니다. 왼쪽에 보면 저렇게 전원단자, 렌, USB 2개, SD 카드 리더기, 이어폰 단자가 나열되있습니다.



윗쪽에는 간지 나는 맥 로고~ 본인은 볼 수 없지만 다른사람에게 본인의 아이텐티티를 멋지게 발산해주는 맥북만의 이모티콘이죠.



셋팅 다하고 전원을 켜봤습니다. 좋네요~ ㅋㅋ 색을 맞추려고 한건 아니지만 마우스와 배경화면이 커플색이네요. 보통 노트북 뚜껑을 열때 뻑뻑하기 때문에 아랫부분을 잡고 뚜껑을 열어야 되는데, 맥북은 아랫부분 잡지 않고 열수 있을 정도로 딱~ 맞춰져 있더군요. 작지만 사용자를 고려한 느낌이 확~ 들었습니다.

맥북을 구입한 이유는 여러가지가 있지만 맥OS뿐아리라, 부트캠프로 윈도우도 쉽게 사용할 수 있기 때문입니다. 그래서 곧바로 윈도우7을 설치 했습니다. 부트캠프 3.1버전이 나오면서 윈도우7도 정말 거의 완벽하게 호환시키더군요.


소문으로는 윈도우 전용으로 나오는 노트북 보다는 같은 스펙에 성능이 떨어 진다고 하던데 성능 테스트 해보니 그렇게 나쁜 성능은 아니었습니다. 게임할거 아니면 이 정도면 충분하다고 느껴지네요.


짧은 사용 후기

아직 많이 사용해 본것은 아니지만 윈도우만 쭉~ 쓰다가 맥북을 사용해본 첫 느낌을 한번 적어 보겠습니다.

먼저 장점은 모든 UI가 윈도우 보다 뛰어나다는 겁니다. 창 애니메이션이라던지 움직임, 반응, 모양 등등 보면 볼수록 눈이 즐거워지더군요. 그리고 사진 로딩/ 편집 기능이 정말 마음에 들었습니다. DLSR로 찍은 사진을 윈도우에서 불러오면 정말 답답함을 느끼는데 맥에서는 휙휙~ 날라다니더군요. 사진 편집에는 아직 익순하지 않지만 빨리 빨리 불러와지고 바로바로 볼 수 있다는것 만으로도 정말 만족입니다. 그 외에도 아이무비, 개러지밴드 같은 재미있는 기능들도 마음에 들었습니다. 마지막으로 무엇보다 좋은건 아이폰 어플 개발이 가능하고 아이폰 에뮬레이터가 쉭~쉭~ 잘 돌아 간다는 점입니다. ^^

물론 불편한 점은 더 많습니다. 일단 프로그램 설치/삭제 프로세스가 완전 다르더군요. 파일 다운로드 받으로 추출하고 뭐 어쩌고.. 아직 이해 못했습니다. 그리고 전체화면이 안된다는점, 키보드 기능들이 다르다는점(한영번환은 커멘드+스페이스바), 한글이 뿌옇게 보인다는점..등등 사용상 불편한점도 한두가지가 아닙니다. 아직 배우고 익숙해져야 할게 많다는걸 느꼈습니다.

맥북을 구입했으면 맥OS에 익숙해져야 하는데, 저는 벌써 윈도우 깔고 맥OS를 멀리하고 있네요. 이 글도 지금 윈도우7로 넘어와서 쓰고 있습니다. 맥OS의 한글 안티얼리어싱은 도무지 적응이 안네요. 그래도 맥북 구입한거는 대만족입니다.

※ 내일이면 KT에서 아이패드와 넥서스원을 공식 출시 발표 한다는데 지갑이 후덜덜하네요 ㅋㅋ

뽕다르 컴퓨터 , , , , , , , , , , ,

  1. Blog Icon
    Mr X

    사양이 후달리는게 사실은 2008년도에 나온 사양이라서 그렇습니다.

    네...

    근데도 잘 돌아가는거 보면 Mac OS X이 참 신기하긴 하죠...

  2. 헐~~ 2008년 모델이었군요.. ㅎㄷㄷ 그래도 09년 모델은 되지 않을까 예상했는데 ㅋㅋ 그래서 리퍼가 계속 남아 있는거였네요. 그래도 뭐 만족합니다.

  3. 확인해 보니 2009년 모델이네요... 08년은 좀 아닌것 같았습니다. ^^

  4. Blog Icon
    Mr X

    아~ 2008년도에 나온 모델에서 사영변경이 거의 없었다라고 써야하는데 잘못 써서 오해를 하시게 만들어버렸군요...

    죄송합니다.

    제가 저녀석의 바로 전모델인 유니바디 맥북(프로아님!)을 가지고 있었거던요~

    써보면서 역대 매킨토시 놋북중에서 가장 만족감이 높았던 녀석이긴 한데...

    요즘은 잘못된 급 뽐뿌질을 받아서 15인치로 기변을 흑~T.T

    뭐 중요한건 그게아니고 사양변경이 거의 없음에도 불구하고 지금 써봐도 별로 꿀릴게 없는 성능을 보여줘서 OS 성능도 그렇고 하드웨어의 만듦새도 그렇고 애플의 능력에 새삼 놀라게 됩니다.

    좋은 컴터 잘 쓰시기 바랍니다.

  5. 잘 사용하고 있어요 ^^ 맥북 짱 좋은것 같네요. 특히 터치패드 활용도가 정말 높네요.

  6. Blog Icon
    wjdgh95

    리퍼비쉬 맥북 프로를 어디서 사셨나요?

  7. 애플 홈피에서 구입했습니다. ^^ 제 모델은 이제 없네요. 주소는 http://store.apple.com/kr/browse/home/specialdeals/mac?mco=MTM3NDc1Njk 입니다.

  8. 갑사합니다. ^^ 이제 자랑하러 다녀야지.. ㅋㅋㅋ

  9. 결코 후달리는 사양 아닙니다- 특히나 Mac OS X 돌려 보시면 느끼실겁니다-ㅎ 그리고 리퍼제품이 아니라도 원래 들어 있는게 별로 없이 휑- 해요 ^-^;

  10. 휙휙~잘돌아 가요 ㅋㅋ 특히 아이폰 시뮬레이터는 아이폰 안부럽군요.

  11. Blog Icon
    KOTE

    우왕 *o* 부러워요 ㅋㅋㅋ
    저도 사고 싶은데 윈도우에서 쓰던 소프트웨어들이 익숙해져서인지
    돌아서기가 두려운감도 있어요

  12. 저도 그래서 부트캠프에 윈도7깔고 쓰고 있어요. ㅋㅋ 맥북에 윈도 깔면 안되는데 결국 깔고 윈도와 맥을 5:5로 쓰고 있어요.ㅎㅎ 윈도우도 씽씽 돌아갑니다.

  13. Blog Icon

    멋지네요. 축하드립니다.

  14. 아직 키보드가 적응이 안되네요.. ㅋㅋ 특히 캡쳐하는거 말이에요.

  15. Blog Icon
    오토나리

    검색하다가 우연히 들렸는데요;
    정가 150만원인 맥북 프로를 리퍼비쉬 제품이라119만원에 구입하셨다고
    쓰셨는데요.
    제가 지금 애플스토어에서 보니까
    저 사양 보다 좋은 것이 정가로1,550,000만원이던데 잘 못 아신 거 아닌가요?
    (램4기가 하드 250기가)
    가격이 내린건가;
    저도 맥북 구입 예정이라 궁금해서 글 남겨 봅니다.

  16. 제가 구입한건 09년 모델입니다. ^^

  17. 미국영화나 미국드라마에서만 보면서 군침을 흘렸는데...
    내년에 돈을 벌면 돈을 모아서 맥북프로를 장만해서 저도 뽀다구나게 살아보고 싶어지네요. ^ ^
    이동성을 생각하면 맥북에어를 사고 싶고,
    성능을 생각하면 맥북프로가 좋다고 그러고.....
    어쩌면 이러다가 그냥 윈도7에 주저앉을지도..... 일단 돈이 안 드니까요.

  18. 사실 맥북은 문서 작업도 그렇고 웹사이트도 그렇고 우리나라에서는 효용성이 떨어지는데, 그래도 맥북만이 가지고 있는 아이포토나 아이무비, 개러지밴드 같은 프로그램을 잘 활용한다면 우리가 그동안 써오던 그런 컴퓨터가 아니라 정말 엔터테이먼트 기기로 활용할수 있는것 같아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