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ED TV 240Hz의 비밀

2009.05.17 02:06
최근 삼성과 LG가 LED TV를 출시하면서 시장경쟁이 가속화되고 LED TV에 대한 관심도 많이 커지고 있습니다. 사실 LED TV는 엄밀히 말해서 LED 백라이트 LCD TV입니다. 일반 LCD TV는 CCFL라는 형광램프 백라이트입니다. 그래서 LED TV를 빛의 화질이라고 선전하고 있는거죠.

LG와 삼성의 LED TV는 먼저 이 백라이트의 구조부터 다릅니다. 삼성은 측면에만 LED를 사용하는 '엣지방식'이고 LG는 전체 백라이트를 LED로 사용사는 '직하 방식'입니다. 그래서 LG에서 삼성의 LED TV는 진정한 LED TV가 아니라고 태클을 걸었죠.

'엣지방식'과 '직하방식'은 어느것이 좋다 나쁘다 하기 보다는 각각의 장담점이 있습니다. '엣지방식'은 측면에만 LED 백라이트를 사용하기 때문에 직하방식보다는 화질과 선면도가 떨어지는게 사실입니다. 대신 슬림하고 저렴하게  만들 수 있다는 장점이 있습니다. 최신 모델인 UN46B8000XF의 두께는 29.9mm에 불과 합니다.

반면 '직하방식'은 화질면에서는 훨신 더 좋습니다. 또 LED 백라이트를 하나하나 조절할 수 있기 때문에 2,000,000:1 명암비의 세밀한 화질을 구현할 수 있습니다. 대신 가격도 비싸지고 두께도 두꺼워 질수 밖에 없습니다. 최신 모델 55LH90QD의 두께는 106.9 mm 정도 합니다. 삼성의 3배죠.

LG는 두께가 조금 더 나가더라도 보다 뛰어난 화질을 우선 했지만 시장에서는 슬림이 더 인기가 많다고 합니다. 그래서 직하방식의 LED TV는 프리미엄 고객을 대상으로 하고, 올 하반기에 가격경쟁력있는 엣지형을 출시해 일반일들을 대상으로 공략한다는 전략을 세우고 있다고 합니다. 

삼성과 LG LED TV의 또 다른 논란은 응답속도입니다. 둘다 같은 240Hz인데 방식이 다르죠. 여기서 또 서로 자기네 기술이 좋은기술이라고 주장하고 나오는것입니다.
  

LED TV MEMC와 백라이스 스케닝 기술

 

왜 240Hz인가?

일단 두 방식의 특징을 알아보기 전에 왜 240Hz인가를 아는것이 중요한것 같습니다. 일반적으로 TV 영상은 60Hz입니다. 그런데 왜 240Hz이라는 동장속도가 필요 한걸걸까요? 이유는 여기에 있습니다.

브라운관의 경우 한 화면을 보여주고 사라지면 다시 전자빔을 쏘아 다음 화면을 보여주는 방식으로 두 화면이 연결되어 있지 않으므로 잔상이 없었습니다. 하지만 LCD TV의 경우 액정이 움직이면서 빛을 통과시켜 화면을 만들기 때문에 액정이 열리고 닫히는 응답속도가 늦어 잔상이 생깁니다. 바로 이 잔상을 없애주기 위해 높은 응답속도가 필요한것입니다.


LG 라이브 스캔

삼성 오토모션 플러스




240Hz의 구현 - MEMC + 백라이트 스케닝 (LG LED TV)


MEMC(Motion Estimation/Motion Compensation-동작 예측 및 동작 보정) 기술은 초당 60장씩의 원래 영상 사이사이에 가상의 화면을 예측해 추가 함으로서 60Hz영상을 120Hz로 바꿔주는 기술입니다.

LG에서는 MEMC를 거쳐 120Hz가 된 영상을 백라이트 스케닝을 통해 240Hz로 바꾸는 방식을 사용합니다. 간단히 말해 눈을 한번 깜박이는거랑 똑같은 거죠. 한 프레임의 영상을 백라이트를 껏다 켜서 두 프레임으로 보이도록 하는 방법입니다. 이를 통해 동작 속도도 240Hz로 올리고 LCD의 단점인 잔상을 없애 주는것입니다. LG에서는 이것을 240Hz 라이브 스캔이라고 부르고 있습니다. 화면의 잔상을 말끔히 없애는 방식이기 때문이 이점을 중점적으로 홍보하고 있죠.

하지만 백라이트 스케닝 기술은 영상과 백라이트 동기화 기술이 요구되고, 휘도 저하, 화면 깜박임, 이중상 등의 단점이 있다고 합니다.


240Hz의 구현 - MEMC (삼성 LED TV)

반명 삼성의 LED TV는 MEMC 기술만을 이용해 원래의 1당 60장씩의 이미지에 3장의 예측영상을 추가해 240Hz를 구현한 방식입니다. 말 그대로 초당 240장 즉 240Hz를 구현한 기술이죠. 이런 240Hz를 구현할 수 있는 패널을 생산하는 곳은 삼성전자가 유일하다고 합니다. 그래서 삼성이 이 점을 적극 홍보하면서 LG의 LED TV 진정한  240Hz가 아니라고 말하고 있죠.
※대부분 뉴스에서 삼성의 True 240hz 기술이 유일하다고 하는데 소니가 먼저 나왔다고 하는군요. 지금은 삼성과 소니가 True 240hz 생산 기술을 가지고 있다고 합니다.

하지만 이런 방식은 고정밀 동영상 처리 기술이 필요하고, 이것이 부족할 경우 움직임이 부자연스러워지는 단점이 있다고 합니다.


어느게 좋을까?

LCD의 단점을 보완해주기 위해서는 높은 응답속도가 필요하고 그것을 구현하기 위한 방법이 바로 위 두 방법입니다. 선명한 화질을 유지하면서 화면 잔상을 얼마나 말끔히 없애 주는가가 중요하겠죠. 일단 기술적인 측면만 본다면 특정 장면에서는 약간의 차이를 느낄 수 있지만 전문가도 그렇게 차이를 못느끼는 정도 라고 하는군요. 일반인들 눈에는 거의 비슷하게 보이겠죠. 그래서 뭐가 좋다고 단정적으로 말하기는 어려울것 같습니다. 

결국에는 높은 시장 점유율을 차지하는게 이기는 것이겠죠. ^^

뽕다르 팁/리뷰/소식

  1. 좋은정보 배워갑니다~

  2. 저도 자료 준비하면서 많이 배웠어요ㅋㅋ

  3. Blog Icon
    차이코

    바람직한 경쟁이네요ㅎ
    저도 잘 배우고갑니다 ^^

  4. 근데 서로의 기술을 워낙 깍가 내리는 마케팅을 해서 해외에 않좋은 인식을 심어 줄수 있다고 어느 기사에서 그러더군요.

  5. Blog Icon
    비밀

    유감이지만 틀렸습니다. 삼성이 유일하게 진정한 240Hz(True 240Hz)TV를 만들수 있는곳이 아닙니다. 소니와 삼성입니다. 그리고 그 당시 삼성의 LED 8000 나오지 않았기 떄문에 그 당시 유일한 True 240Hz TV를 팔았던 회사는 소니였습니다. 소니의 52인치 XBR7의 세계최초의 240Hz TV 그리고 32인치를 제외한 XBR9씨리즈들 전부가 240Hz TV입니다.(True 240Hz) 현재까지 진정한 240Hz TV를 만든곳은 소니와 삼성뿐, 투시바와 LG 등등은 일명 짜가 240Hz(Pseudo 240Hz)TV를 만듭니다. 이 둘의 차이는 하늘과 땅차이죠. 특히 Pseudo 240Hz 경우 일단 화면도 더 어둡습니다. 비교해보시면 알겠지만 Pseudo 240Hz는 어느쪽에 더 가까운가하면 240Hz보단 120Hz에 가까울 정도고 이 부분은 세계적으로 유명한 Home Theater Magazine에서도 지적됬죠. 그리고 왜 소니와 삼성을 제외한 TV회사들은 짜가 240Hz만드느나... 이유는 비싸기 떄문입니다. 또하나 Edge-lit(엣지방식)과 Local Dimming(직하방식)에 대해서 말씀하셨는데 Local Dimming이 Edge-lit보다 휠씬 좋은 화질을 같고있지는 않습니다. Home Theater Magazine은 Calibrate(칼리브레이트)를 끝낸 Edge-lit LED TV와 Local Dimming LED TV를 비교해본 결과 Local Dimming이 조금 더 좋은 Black Level을 가지고 있다고 했지 휠씬 좋다고 하지는 않았습니다.

  6. 글쓰면서 여러군데 글 많이 읽고 했는데 여시 뉴스기사에 의존하다보니 잘못된점이 있었네요. 감사드립니다. 위에 수정해야겠군요. 좋은 정보 적어주신것고 감사합니다.

  7. Blog Icon
    강냉이

    잴먼저가 샤프 아닌가 ``?

  8. Blog Icon
    비밀

    샤프는 아직 240Hz 안만듭니다.

  9. Blog Icon
    비밀

    참고로 9월발매 예정인 삼성의 8500 씨리즈는 다시 Local Dimming(직하방식)을 이용하고 또한 Slim합니다. 최신루머로는 8500씨리즈가 발매된후 9000 씨리즈도 선보일예정이라고 하네요. 그리고 최신소식에 의하면 독일에 IFA에서 삼성이 프로토타입 480Hz TV를 선보인다고 합니다. 그 480Hz가 진정한 480Hz일지 아니면 짜가 480Hz일지는 아직 모르지만 예전 봤던 기지에서 모뉴스가 삼성을 인터뷰했는데 삼성의 True 240Hz와 타회사(소니제외)의 Pseudo 240Hz에 물어봤습니다. 삼성은 이렇게 대답하더군요. 그럼 저희도 저희의 240Hz에 백라이트 스캐닝을 달아 480Hz이라고 하는건 어떨까요? Number(숫자)가 Consumer(컨슈머)한테 중요한거 같으니까요. 그래서 삼성정말 Pseudo 480Hz를 선보이는건 아니겠죠? 개인적으로는 True 480Hz가 선보이길 빕니다.

  10. 480hz 만들어 낼려면 TV도 컴퓨터 성능이 나와야겠군요..

  11. Blog Icon
    비밀

    결국 삼성에서는 480Hz 기능을 가진 TV를 IFA 2010이나 CES 2010에 선보이지 않았군요. 역시 루머였나봅니다.
    대신 LG와 투시바, 그리고 비지오가 짜가 480Hz(Pseudo 480Hz)를 선보였군요. 짜가라도 사람들은 480Hz란 이름으로 그 브랜드를 살텐데(특히 비지오 브랜드는 싸니깐) 삼성 아쉽게도 2010년 NO.1에 자리는 투시바나 LG에게 넘길수 밖에 없을지도...(개인적으로는 삼성이나 소니가 진정한 480Hz를 선보일줄 알았지만...) 그나저나 3D TV를 엄청 많이 공개됬네요...

  12. Blog Icon
    비밀

    CES 2010 발표결과들은 보는중 아마 이번년 승자는 이름없는 비지오일지도...(이름 없지만 않지만 그다지 잘 알려지지 않은 브랜드. 07년인가 08년인가 당시 엄청싸다는 가격떄문에 잠시 1위로 올라간적도 있음...) 72인치 LED backlit LCD HDTV, 그리고 480Hz(짜가라고 해도)에다가 3D까지!!(참고로 현재 진정한 3D를 지원할수 있는건 CES 2010에 공개된 투시바의 신형 셀TV... 아마 천만원이 넘을겁니다) $3500(싸...싸다!!!). @_@ 아무리 짜가하지만 480Hz가 셀링포인트니깐 거기다가 엄청난 가격... 그리고 진정한 3D는 아니지만 3D지원, 월드컵 3D로 보기가능... 이번년 승자는 벌써 결정났을지도...?!

  13. Blog Icon
    비밀

    참고로 제가 여태까지 말한 TV들은 북미(North America)TV에 속합니다.